기안84의 웹툰 '복학왕'에서 행복주택·임대주택을 "선의로 포장돼 있지만 싫다"고 저격하는 내용이 나왔다









기안84의 웹툰 '복학왕'에서 행복주택·임대주택을 "선의로 포장돼 있지만 싫다"고 저격하는 내용이 나왔다

기안84와 웹툰 복학왕 

웹툰 작가 기안84가 유명 웹툰 ‘복학왕’에서 행복주택과 임대주택을 정면 비난하는 내용을 그려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12일 공개된 복학왕 326화 ‘청약 대회 마무리’ 편에서는 주인공이 아파트 청약 자격을 위해 ‘청약 대회’를 치르는 상황이 그려졌다.

1084세대로 제한된 아파트의 청약 자격을 얻기 위해 등장인물들이 사다리를 타고 1층부터 옥상까지 오르는 가운데, 주인공 우기명은 행복주택·임대주택 등 공공임대 주택에 대해 ”선의로 포장만 돼 있을 뿐..난 싫어!! 그런 집은 늬들이나 실컷 살라구!!!”라고 소리친다. 이 외에도 만화에는 ”일단 올라가. 착하다고 누가 집을 주지 않는다” ”집 없는 노예로 사느니 죽더라도 귀족으로 살아보자” 등의 내용도 포함됐다.

복학왕 청약 대회 마무리 편 복학왕 청약 대회 마무리 편 

지난해 10월에도 복학왕은 ”가끔은 기가 막힌다. 이렇게 열심히 일해도 집 살 길은 보이지 않는 게”라며 주인공인 우기명이 손가락으로 달을 가리키는 장면이 등장하기도 했다. ‘달님’은 지지자들이 문재인 대통령을 부르는 애칭이다. 

곽상아: sanga.kwak@huffpost.kr 

0 Comments